'애플워치' 어떤 기능 어떤 모습

내달 10일 예약 주문받기 시작해 24일부터 판매 개시

박건우 기자 | 기사입력 2015/03/10 [14:26] | 트위터 아이콘 0
본문듣기

'애플워치' 어떤 기능 어떤 모습

내달 10일 예약 주문받기 시작해 24일부터 판매 개시

박건우 기자 | 입력 : 2015/03/10 [14:26]

9일(현지시간) 애플이 미국 샌프란시스코 에바 부에나센터에서 미디어 행사를 열고, '애플 워치'와 이를 지원하는 OS인 iOS 8.2를 공개했다. 사진은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애플 워치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 사진 / AP

 

[시사주간=박건우 기자애플이 9일(현지시간) 샌프란시스코 예바 부에나 센터에서 애플워치를 공개하면서 다음달 10일부터 예약 주문을 받기 시작해 24일부터 판매를 시작할 것이라고 밝혔다.

 

팀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애플 창업자인 스티브 잡스 없이 5년 만에 애플의 첫 번째 새로운 브랜드 애플워치를 선보였다.

 

애플은 지난해 9월 애플워치를 소개하면서 세부 내용을 공개하지 않았지만 앱을 탑재하고 아이폰과 통신이 가능하며 피트니스 기능 등이 이용된다고 설명했다.

 

애플워치는 결제 서비스인 애플페이를 비롯해 일정 관리와 알림, 심박수 측정, 내비게이션 기능 등을 제공한다. 또 아이폰 음악 재생을 컨트롤 하는 리모트 기능이 추가된다.

 

쿡 CEO는 이날 "손목에 찬 애플워치를 통해 전화를 걸고 이메일을 읽으며 음악을 컨트롤하고 운동을 체크할 수 있다"고 말했다.

 

앞서 애플은 애플워치가 기본형인 '애플워치', 일반형인 '애플워치 스포츠', 고급형인 '애플워치 에디션' 등 세 종류로 출시된다고 밝혔다. 또 애플워치 크기는 38㎜와 42㎜ 두 가지이며 가격은 애플워치 스포츠가 349달러부터 시작되며 표준형은 549달러부터 책정되고 고급형은 1만 달러 이상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4월에 출시될 예정인 애플워치로 주춤세인 스마트워치 시장이 극적인 순간을 맞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애플이 지난 2010년 아이패드를 내놓았을 당시 회의적인 시각이 있었으나 애플은 대성공을 거두며 PC 시장을 뒤흔들었다. SW

 

pkw@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취재부 박건우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