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신임 당대표에 홍준표 선출!!

황채원 기자 | 기사입력 2017/07/03 [12:51] | 트위터 아이콘 2,160,605
본문듣기

자유한국당, 신임 당대표에 홍준표 선출!!

황채원 기자 | 입력 : 2017/07/03 [12:51]

3일 오후 경기도 남양주시 조안면 시우리 마을에서 자유한국당 제2차 전당대회 당 대표로 선출된 홍준표 대표가 만세를 부르고 있다. 사진 / 뉴시스 

 

[시사주간=황채원 기자3일 자유한국당 신임 당대표에 대선 후보를 지낸 홍준표 전 경남지사가 선출됐다. 

 

한국당은 이날 오전 국회 헌정기념관에서 제2차 전당대회를 갖고 이같은 결과를 공개했다. 

 

홍 대표는 이날 선거인단과 여론조사를 합산한 전체 득표수에서 5만1891표(선거인단 4만194·여론조사 1만1697)를 얻어 2위 원유철 1만8125표(1만1021·7103), 3위 신상진 8914표(4036·4877)에 비해 압도적 승리를 거뒀다. 

 

경기 남양주시 시우리의 감자밭에서 봉사활동을 한 뒤 이원 생중계로 당선 결과를 들은 홍 대표는 "당대표를 맡겨주신 것에 대해 막대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는 "해방 이후 이 땅을 건국하고 산업화 그리고 문민정부를 세운 이 당이 이렇게 몰락한 건 우리들의 자만심 때문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당을 쇄신하고 혁신해서 전혀 달라진 모습으로 국민의 신뢰를 받을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최고위원에는 이철우 후보가 3만2787표(2만3182·9605)를 얻어 최다 득표를 기록했다. 두 번째로는 류여해 후보가 2만4323표(1만7359·6964)를 얻어 여성 최고위원에 당선됐다. 그 뒤로 김태흠 후보 2만4277표(1만7894·6382), 이재만 후보 2만167표(1만3407·6759) 순으로 나타났다. 청년 최고위원에는 이재영 후보가 5945표(5155·789)를 얻어 당선됐다. 

 

이번 전당대회에는 전체 선거인단 21만8972명 중 총 5만5272명이 투표해 25.24%의 투표율을 기록했으며 총 유효 투표 수는 25만1445표다. 

 

한편 한국당은 이날 전당대회를 기존 '체육관' 대회에서 벗어나 지도부 후보자들이 감자캐기 봉사활동을 하는 등의 새로운 형식을 시도했다. 

 

형식을 바꾸며 절감한 비용 및 봉사활동 수익금 3억원에 대해서는 사랑의 열매 대학생 장학금 3000만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3000만원, 중소기업 사랑나눔재단 3000만원 등 순차적으로 기부할 계획이다. SW

 

hcw@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황채원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