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김경수가 갈 곳은 경남도청 아닌 감옥" 직격탄

황채원 기자 | 기사입력 2018/05/18 [10:25] | 트위터 아이콘 2,011,595
본문듣기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 "김경수가 갈 곳은 경남도청 아닌 감옥" 직격탄

황채원 기자 | 입력 : 2018/05/18 [10:25]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 사진 / 뉴시스

 

[시사주간=황채원 기자]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18일 드루킹 김동원씨가 한 언론사에 옥중편지를 보내 김경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승인을 받고 댓글조작을 했다고 밝힌데 대해 "김경수가 갈 곳은 경남도청이 아니라 감옥이라는 사건 초기 제 지적이 사실로 드러난 지금 과연 특검을 회피할 명분이 민주당에게 있겠냐"고 비판했다. 

홍 대표는 이날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드루킹이 조선일보에 직접 자백편지를 보낸 것은 그간 검찰과 경찰이 합작해 이 사건을 은폐해 왔다는 명백한 증거"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두 손으로 하늘을 가리는 참으로 뻔뻔한 정권"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김동원씨는 조선일보에 보낸 A4용지 9장 분량의 편지를 통해 본인은 김경수 전 의원의 승인을 받고 댓글 조작을 시작했고 검찰이 수사를 축소하고 종결하려는 느낌을 받았다고 밝혔다. SW

 

hcw@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황채원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