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전교차로 설치 확대나선다

시사주간 | 기사입력 2018/10/23 [14:20] | 트위터 아이콘 0

회전교차로 설치 확대나선다

시사주간 | 입력 : 2018/10/23 [14:20]

▲ 


 [시사주간=김기현기자]
행정안전부(행안부)가 일반 교차로 중에서 신호등이 없거나 신호대기 시간이 불필요하게 길어 신호통제 필요성이 낮은 교차로를 회전교차로로 전환하는 사업을 확대한다.

 23일 정부에 따르면 행안부는 교통사고 예방과 교통운영체계 선진화 방안의 일환으로 2010년부터 회전교차로 설치사업을 추진해 오고 있다. 지난해까지 전국에 484개소를 설치했다. 올해도 14개소를 추가 설치하고 내년에는 대폭 확대해 50개소를 새롭게 설치할 예정이다.

 한국교통연구원의 회전교차로 설치 효과 분석 결과 교통사고 사상자수는 56.8% 감소했다. 교통사고 건수는 50.5%, 통행시간은 15.7%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행안부는 또 회전교차로와 형태는 유사하지만 통행방법이 서로 달라 헷갈리는 로터리를 회전교차로로 일원화 한다.

 우리나라는 현재 두 가지 형태의 원형교차로가 동시에 운영되고 있다. 형태는 유사하나 통행 우선권이 회전교차로는 회전 차량에게 있는 반면 로터리는 진입 차량에게 있다. 원형교차로를 자주 이용하는 운전자들도 이 같은 통행방법을 모르는 경우가 많다.

 이에 따라 행안부는 운전자들의 혼란을 줄이고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기존 로터리를 회전교차로로 전환하고 내년도 회전교차로 정비 예산에 반영해 지자체를 지원할 계획이다.

 대상 지자체는 한국교통연구원,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해당 지역의 교통량, 도로 구조, 차량 통행특성 분석을 통해 전환방안을 마련하고 개선사업을 추진한다.

 

내비게이션 운영 업체와 협력해 회전교차로 위치정보와 통행요령을 안내하는 방안도 추진할 계획이다.
 
 류희인 행안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회전교차로는 운전자들의 통행요령 숙지와 법규 준수가 중요하다"며 "정부의 교통사고 사망자 절반 줄이기 목표 달성을 위해 교통사고 감소효과가 검증된 회전교차로 설치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SW

  • 도배방지 이미지

회전교차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사주간 지면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