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그룹, 전자투표 확대 등 주주친화정책 강화

황채원 기자 | 기사입력 2019/03/08 [16:55] | 트위터 아이콘 449,509

CJ그룹, 전자투표 확대 등 주주친화정책 강화

황채원 기자 | 입력 : 2019/03/08 [16:55]


[
시사주간=황채원 기자] CJ그룹이 주주총회를 분산 개최하고 전자투표제를 확대 도입하는 등 주주친화정책을 강화한다.

CJ는 9개 계열 상장사의 주주총회를 오는 25∼26일과 27일, 29일 등 나흘에 걸쳐 분산 개최할 예정이라고 8일 밝혔다.

또 지난해 전자투표제를 도입했던 CJ대한통운과 CJ씨푸드에 이어 CJ주식회사와 CJ제일제당, CJ CGV 등 주요 3개사로 확대해 전자투표제를 도입한다. 전자투표 의결권 행사를 원하는 주주는 주주총회 전날까지 열흘간 한국예탁결제원 전자투표시스템에 접속해 투표할 수 있다.

이 밖에도 CJ그룹은 내부거래위원회 등을 신설하고 사외이사가 연임할 수 있는 최대 기간을 명시하도록 하는 등 주주 권리 보호 및 이사회의 독립성 제고를 위한 방안을 추진한다.

CJ관계자는 "주주총회 활성화 및 주주권익 보호를 위해 상장사 주주총회를 분산 개최하고 주요 계열사 중심으로 전자투표제를 확대 시행하게 됐다"며 "CJ는 앞으로도 다양한 주주친화정책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SW

 

hcw@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황채원 취재부 기자입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사주간 지면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