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직무수행평가 긍정 47%...19세~40대 높아

현지용 기자 | 기사입력 2019/05/10 [11:58] | 트위터 아이콘 449,811
본문듣기

文 직무수행평가 긍정 47%...19세~40대 높아

현지용 기자 | 입력 : 2019/05/10 [11:58]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조사연구소가 조사한 2019년 5월 2주차 문재인 대통령 직무수행평가를 분석한 결과 긍정평가가 47%, 부정이 45%인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 / 한국갤럽조사연구소


[
시사주간=현지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의 직무수행에 대한 긍정평가가 47%, 부정평가가 45%를 기록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갤럽조사연구소가 지난 7일부터 9일까지 사흘간 전국 만 19세 이상 성인남녀 6067명을 대상으로 총 1002명이 응답한 2019년 5월 2주차 문 대통령 직무수행평가를 분석한 결과 △긍정평가 47%, △부정평가 45%, △의견유보 8%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 평가로는 긍정평가에 △19~29세 50%, △30대 57%, △40대 65%, △50대 40%, △60대 31%로 19세~40대 연령대에서 평균 57.3%가량의 긍정적 평가를 내렸다.

  

반면 부정평가로는 △19~29세 36%, △30대 39%, △40대 31%, △50대 52%, △60대 58%로 60대 이상, 50대 연령대에서 가장 높은 부정평가를 내렸다.

  

지지 정당별 응답으로는 △더불어민주당 82%, △정의당 75%로 긍정평가가 가장 높게 나왔으나 △자유한국당 93%, △바른미래당 52%로 높은 부정평가 수치가 나왔다. 무당층에서도 전주와 같은 53%의 부정평가를 기록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 포인트, 응답률 17%에 집전화 RDD 15%를 포함한 휴대전화 RDD 표본 프레임에서 무작위로 추출했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참조할 수 있다. SW

 

hjy@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현지용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