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무 전 LG회장 1주기 추모식, 비공개로 열려

임동현 기자 | 기사입력 2019/05/20 [12:53] | 트위터 아이콘 453,584
본문듣기

구본무 전 LG회장 1주기 추모식, 비공개로 열려

임동현 기자 | 입력 : 2019/05/20 [12:53]

지난해 5월 별세한 故 구본무 LG그룹 회장의 영결식. 사진 / 뉴시스   


[
시사주간=임동현 기자] 故 구본무 전 LG그룹 회장의 1주기 추모식이 20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 대강당에서 열렸다.
 
LG그룹에 따르면 이날 추모식은 구광모 LG회장과 차석용 LG생활건겅 부회장, 권영수 LG 부회장, 한상범 LG디스플레이 부회장, 조성진 LG전자 부회장,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신학철 LG화학 부회장 등 LG 임원진 4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비공개로 진행됐다.
 
추모식은 故 구본무 전 회장의 약력 소개와 추모 영상 상영, 사장단 헌화와 묵념 등으로 진행됐고 차분한 분위기로 간소하게 치러졌다.
 
추모 영상은 고인의 발자취를 소개하면서 "저는 여러분을, 우리 LG를 믿는다. 차별적인 고객가치 창출을 위해 우리의 길을 걸어가자"는 고인의 육성을 전했다.
 
구 전 회장은 1989년 그룹 부회장에 오른 뒤 1995년 부친 구자경 명예회장이 경영실선에서 은퇴하며 회장으로 취임한 뒤 '전자-화학-통신서비스' 3개 핵심 사업군을 구축해 경쟁력을 높였다.
 
그는 지난해 5월 20일 숙환으로 별세한 후 가족장으로 장례를 치렀고 재벌총수로는 이례적으로 '수목장'으로 안장되어 화제가 된 바 있다. SW
 
ldh@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임동현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