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희호 여사, 위독

박지원 의원, 9일 페이스북 통해 전해

유진경 기자 | 기사입력 2019/06/09 [19:53] | 트위터 아이콘 446,153
본문듣기

이희호 여사, 위독

박지원 의원, 9일 페이스북 통해 전해

유진경 기자 | 입력 : 2019/06/09 [19:53]

사진 / 뉴시스


[
시사주간=유진경 기자] 고 김대중 전 대통령 부인 이희호(97) 여사가 위독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은 9일 페이스북을 통해 “여사님이 노회하시고 오랫동안 입원 중이어서 어려움이 있다. 현재 의료진이 주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박 의원은 이어 “어제(8일) 목포에서 전화를 받고 상경해 오늘 새벽 3시부터 병원에 있다가 집에서 자고 아침에 다시 병원에 왔다”고 했다.


이 여사는 지난 3월 20부터 서울 신촌 세브란스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아왔다. SW

 

yjk@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취재부 유진경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