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中 무역협상, “우호적인 분위기 속에서 열려”

트럼프 대통령, “매우 매우, 진짜 잘 진행되고 있다”

조명애 워싱턴 에디터 | 기사입력 2019/10/11 [07:58] | 트위터 아이콘 444,091
본문듣기

美·中 무역협상, “우호적인 분위기 속에서 열려”

트럼프 대통령, “매우 매우, 진짜 잘 진행되고 있다”

조명애 워싱턴 에디터 | 입력 : 2019/10/11 [07:58]

[시사주간=조명애 워싱턴 에디터·불문학 박사] 미중 무역협상이 우호적인 분위기 속에서 열렸다.

 

10(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 중국과의 협상의 큰 날. 그들은 거래를 하고 싶어하지만,

가 할까? 나는 내일 백악관에서 부총리(중국 측 협상 대표인 류허)와 만난다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사진 / 트럼프 대통령 트위터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서는 방금 중국과의 협상을 마무리했다. 내일도 협상이 열리지만, 기본적으

로는 협상을 마무리 짓는 단계다고 말했다. 중국과의 무역협상이 매우 매우, 진짜 잘 진행되고 있

고도 했다.

 

미국이 협상을 앞두고 미국 기업이 중국 통신기업 화웨이와 거래하지 못하게 한 규정을 일부 완화한 가

운데 미·중은 이날 오전 9시쯤 미 무역대표부(USTR) 청사에서 우호적인 분위기 속에서 고위급 무역협

상을 시작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 등 미국 언론이 전했다.

 

그러나 로이터통신 등 일부 언론은 합의 가능성에 대해 쉬운 일이 아니라는 전망도 내놨다. 미국프로농

(NBA) 휴스턴 로키츠 단장의 홍콩 시위지지 발언, 상무부의 중국 정부관리들에 대한 비자 발급도 제

한 등의 문제도 자칫 협상 분위기를 나쁘게 만들 수 있다. SW

 

jma@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조명애 워싱턴 에디터 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