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스 줄이면 시력 나아진다

독일 연구진

황영화 기자 | 기사입력 2019/10/15 [10:35] | 트위터 아이콘 443,952
본문듣기

스트레스 줄이면 시력 나아진다

독일 연구진

황영화 기자 | 입력 : 2019/10/15 [10:35]

 

사진 / 셔터스톡


[
시사주간=황영화 기자] 스트레스를 줄이는 것이 시력 회복에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연구논문이 나왔다.

 

독일  마그데부르크대 심리학 연구소 연구진은 이전에 발표된 수백 가지의 연구와 임상시험을 분석한 결과, 스트레스가 시력 손실의 결과일 뿐 아니라 원인일 수 있다고 주장했다.

 

호르몬 코르티솔 수치를 높이는 지속적인 스트레스가 우리의 혈관과 교감 신경계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것이다.

 

지속적인 스트레스는 차례로 뇌와 눈에 영향을 미치며, 이는 녹내장과 시신경 병증 등의 질환을 유발할 수 있다. 궁극적으로 완전한 시력 상실을 초래한다.

 

연구진은 또 스트레스를 줄이는 것이 시력 회복에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안구 건강에 대한 이러한 정신적인 현상을 문서화한 연구는 불충분하다.
 
그러나 연구진은 “녹내장, 시신경병증, 당뇨병성 망막증 및 노화 연관 황반변 성 같은 질병으로 인한 진행성 시력 상실의 중요한 원인은 스트레스이므로 시력 손실에 대한 심리적 요소의 분명한 증거가 있다"고 설명했다.

 

연구진은 시력감퇴를 피하기 위해서는 명상을 하는 등 스트레스 관리 방법을 배우고 심리 상담을 통해 스트레스를 줄이는 방법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부언했다,

 

이 연구논문은 영국에서 발간되는 ‘EPMA 저널’ 에 게재됐다. SW

 

hyh@economicpost.co.kr

시사주간 황영화 취재부 기자입니다.

"미래는 타협하지 않는 오늘이 만듭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