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태평회장 돌연사표,한국마사회에 무슨일이?

당초 임기는 2014년 11월까지

시사주간 | 기사입력 2013/09/02 [15:15] | 트위터 아이콘 0

장태평회장 돌연사표,한국마사회에 무슨일이?

당초 임기는 2014년 11월까지

시사주간 | 입력 : 2013/09/02 [15:15]
▲ [시사주간=경제팀]

장태평 한국마사회 회장이 2일 사표를 제출했다. 장 회장은 이날 오전 이동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을 만나 사표를 제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장 회장은 최근 불거졌던 개인적인 사유가 크게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인해 최근 공기업 인사와 관련 임명권자에게 부담을 주지 않겠다는 말을 주변에 자주해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장 회장은 지난 3월 공직자 재산신고에서 전년보다 14억원의 줄어든 재산을 신고했다가 이 과정에서 이혼사실이 알려진바 있다.

장 회장은 뉴시스와의 통화에서 "사표를 제출한 것이 맞다. 개인적인 사유로 인해 사표를 제출했다"고 확인해줬으나 "더이상 해줄 말이 없다"며 말을 아꼈다.

장 회장은 농림수산식품부 장관을 거쳐 지난 2011년 11월 제33대 마사회 회장에 취임해 2년여간 재직해 왔다. 당초 임기는 2014년 11월까지다. SW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시사주간 지면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