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애 '이몽'으로 안방 컴백!

시사주간 | 기사입력 2017/10/03 [11:15] | 트위터 노출 2,128,059 | 페이스북 확산 0

이영애 '이몽'으로 안방 컴백!

시사주간 | 입력 : 2017/10/03 [11:15]
▲    


[시사주간=황영화기자] 
한류 여제' 이영애가 내년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고대화 프로듀서 측은 자신이 새로 제작하는 블록버스터급 첩보 멜로 드라마 '이몽'의 주연으로 이영애가 출연을 확정했다고 3일 밝혔다.

고 프로듀서 측에 따르면, '이몽'은 일제강점기 경성(서울)과 중국 상하이 등이 배경이다. 일본인에게 양육된 조선인 외과의사 '이영진'(이영애) 이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첩보요원이 돼 태평양 전쟁의 회오리 속으로 뛰어들어 활약한다는 내용이다. 

연출은 MBC TV '태왕사신기', SBS TV '사임당 빛의 일기' 등의 윤상호 감독이 맡는다. 이영애는 올해 초 방송한 '사임당 빛의 일기'에서 윤 감독과 호흡을 맞췄다. 

'이몽'은 현재 호화 작가 군단이 대본 작업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내년에 촬영을 시작할 예정이다. SW

  • 도배방지 이미지

이영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시사주간 지면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