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법원·검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법원·검찰
포항, 리히터 규모4.6 지진 또 '흔들흔들'
기사입력 2018/02/11 [10:37] 트위터 노출 2,037,930페이스북 확산 0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 [Photo By 포항 류창규기자]


 [대구/경북취재본부=류창규기자]
11일 오전 5시 3분 포항시 북구 북서쪽 5km 지점인 학천리에서 규모 4.6의 지진이 나자 경북도가 즉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가동하고 피해현황 파악에 들어갔다.

11일 오전 9시 현재까지 파악된 피해 상황은 경상 4명에 시설피해 18건이다.

지진이 나자 대피를 하는 과정에서 머리와 발목 등에 상처를 입은 것으로 알려졌다.

시실 피해는 현관문이 폐쇄되고 엘리베이터가 고장났다 등 18건이다.
 
도내 원전은 7기가 정상가동 중이고 경주 월성원전 3기는 정기정비 중이라고 경북도는 밝혔다.

지진이 난 지 6분만인 오전 5시 9~13분 도는 전직원에게 상황을 전파하는 문자를 발송했다. 그리고 오전 5시 12분 지사·부지사에게 상황보고가 이뤄졌고 포항시(국장)와의 상황보고 체계가 가동됐다.

 

지진으로 균열된 빌딩에서 떨어진 벽면조각들[상단 사진]이 바닥에 나뒹굴고 있다. SW

 

[이 기사는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2.038.183명에게 확산되었습니다]

 

[https://blog.naver.com/law2010/221206145008 / 네이버 기사 바로가기]

 

 

 

 

시사주간 시사주간의 다른기사 보기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 시사주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
광고
배너

이호종

주다운

김태곤

정상문

최정윤

광고
광고
광고
배너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