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양자대결시 정권교체-적폐세력 연장 후보 대결 구도"
상태바
문재인, "양자대결시 정권교체-적폐세력 연장 후보 대결 구도"
  • 김도훈 기자
  • 승인 2017.04.06 16:54
  • 댓글 0
  • 트위터 385,77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사진 / 뉴시스 

[시사주간=김도훈 기자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는 6일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가 자신에게 끝장토론을 제안한 것과 관련해 "적폐세력의 지지를 많이 받는 상황이어서 과연 안 후보가 정권교체를 말할 수 있는 것인지, 그것부터 우선 의문스럽다. 그에 대한 답부터 해야 하지 않냐"고 맞받았다.

문 후보는 이날 오후 전남 목포신항만에서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과 면담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안 후보는 더 좋은 정권교체 이야기를 했는데, 그동안 촛불집회에 함께 하지 않았다는 것을 오히려 자랑스럽게 이야기하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안 후보는 저하고 토론을 말하기 전에, 아직도 국민으로부터 준비된 정도라든지 여러 가지 점에서 충분히 검증되지 않았다"며 "국민에게 먼저 준비된 모습을 보이는 게 우선"이라고 규정했다. 

문 전 대표는 안 후보의 지지율 상승에 대해서는 "만약에 저와 안 후보 간의 양자대결이 된다면 그것은 정권교체 후보와 적폐세력과 함께 정권을 연장하려는 후보 간의 대결 구도"라며 "많은 국민이 정권교체를 염원하고 있기 때문에 저는 국민만 보고 함께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SW

kdh@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