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미얀마 신용카드 시장 공략 본격화
상태바
KB국민카드, 미얀마 신용카드 시장 공략 본격화
  • 강대오 기자
  • 승인 2017.09.21 11:33
  • 댓글 0
  • 트위터 386,2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KB국민카드 


[
시사주간=강대오 기자KB국민카드는 전날 미얀마 중앙은행으로부터 현지 대표 사무소 설립 인가를 받았다고 21일 밝혔다.

KB국민카드는 올해 초 현지에 파견된 인력을 통해 시장 진출을 위한 사전 작업을 진행했다.

이번 미얀마 진출은 소액신용대출 중심의 '마이크로파이낸스'가 아닌 향후 할부금융과 신용카드업 영위가 가능한 '종합여신전문금융기관' 형태로 추진되는 것이 특징이다.

사무소는 미얀마의 상업중심 도시인 양곤에 설립되며 다음달부터 영업을 시작한다.

KB국민카드는 현재 미얀마가 외국기업에 대해 신용카드 및 결제 서비스 시장 문호를 개방하지 않고 있는 점을 고려해 시장 여건과 규제 상황에 맞게 단계별 진출 전략을 펼칠 계획이라고 전했다.

외국기업에 대한 시장 개방이 결정되는 시점에 맞춰 대표 사무소를 법인으로 전환해 자동차와 휴대전화 등 소비재 할부금융을 시작하고 현지화된 신용평가 모형 기반의 신용대출 사업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해 나갈 예정이다.

장기적으로는 할부금융 등을 통해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미얀마 시장에 최적화된 상품과 서비스로 현지 신용카드 시장 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미얀마 진출을 계기로 진출 타당성을 검토하고 있는 베트남, 캄보디아 등 인도 차이나반도 국가들에 대한 해외 진출 움직임에 한 층 탄력이 붙을 것으로 보인다"며 "KB국민카드의 카드 비즈니스 노하우와 KB금융그룹의 주요 계열사들의 역량이 결합된 선진 금융 서비스를 통해 미얀마에 카드 한류(韓流) 바람을 일으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W

kdo@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