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대구-하노이 정기노선 취항
상태바
티웨이항공, 대구-하노이 정기노선 취항
  • 배성복 기자
  • 승인 2018.11.29 13:04
  • 댓글 0
  • 트위터 385,7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국제공항, 베트남 하노이 하늘 길 활짝 열려

 

티웨이항공, 대구-하노이, 구마모토 정기노선 취항식 테이프 커팅


 [시사주간=대구/경북:배성복 기자] 대구시와 티웨이항공은 11월 29일 오전 11시 대구국제공항에서 대구~하노이․구마모토 정기노선 취항식을 갖고, 본격적으로 베트남 하노이, 일본 구마모토 노선 취항에 들어갔다.

 

티웨이항공 취항식[좌로부터, 한국공항공사대구지사장 남흥섭, 대구동구청장 배기철, 대구시의의장 배지숙, 테웨이항공 대표이사 정홍근, 대구시경제부시장 이승호, 대구시의회 건설교통위원장 박갑상, 부산지방항공청 조무영 청장, 삼성전자 김용섭그룹장이 참석했다.   

 

이 날 행사에는 이승호 대구시 경제부시장, 정홍근 티웨이항공 대표이사, 배지숙 대구광역시의회 의장, 박갑상 시의회 건설교통위원장, 배기철 동구청장, 김용섭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인사그룹장, 조무영 부산지방항공청장, 윤현 대구관광협회장 등 주요 내빈들이 참석하여, 기장을 비롯한 객실승무원들에게 모형비행기를 전달하는 등 티웨이항공의 대구~하노이․구마모토 정기노선 첫 취항을 축하했다.

 

사회복지법인 세이브더칠드런 대구광역시가정위탁지원센터 김혜정 관장이 가족여행 지원서 수령    

 

또한, 행사에서 티웨이항공은 비영리 사회복지법인(세이브더칠드런)을 통해 지역 내 위탁가정 18가족의 여행경비(총 2천여만 원 상당)를 지원하기로 하는 등 사회 환원에도 앞장서면서 지역친화기업으로 다가간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사회복지법인 세이브더칠드런 대구광역시가정위탁지원센터 김혜정 관장은 인사말을 통해 테웨이항공에서 위탁자정 18가족의 여행경비를 지원해 준대대하여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하고,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줄 것을 기대한다고 했다.

 

대구시 이승호 경제부시장 인사말  

 

대구~구마모토 노선은 11월 29일 오후 2시 15분부터 주 3회(화․목․토) 운항하며, 대구~하노이 노선은 같은 날 밤 10시부터 주 7회(매일) 운항한다.

 

그 동안 대구시는 국제노선 다변화 시책을 지속 추진해오면서, 베트남 하노이 노선 신설을 위해 오랜 기간 공을 들여왔다. 상공계, 관광업계를 비롯한 시민들의 노선 개설 민원이 지속되었고, 구미시와 삼성전자 구미사업장에서도 노선 신설 요구가 이어져왔다.

 

 테웨이항공 대구-하노이취항식 기념촬영    

 

우리나라와 베트남은 1992년 외교관계를 수립한 이후, 2015년 한국-베트남 FTA 체결로 인해 양국 간 교류가 더욱 활발해지고 있다. 또한, 베트남에서 우리나라는 제1위의 해외 투자국이면서, 성장세가 둔화되고 있는 중국을 대체할 포스트 차이나로 급부상하고 있다.

 

특히, 대구의 교역 국가로 중국, 미국에 이은 3위의 국가이며, 지역에 거주하고 있는 외국인 수는 중국 다음의 2위로 6천 200여명의 베트남인이 대구에 거주 중이다.

 

 배지숙 대구시의장과 정홍근 티웨이항공 대표이사, 그리고 승무원들    

 

이번 베트남 하노이 노선 취항을 통해 대구와 베트남의 인적․물적 교류가 확산되어, 지역 경제와 관광 활성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일본 구마모토는 규슈 중심부에 위치한 현청 소재지로써, 규슈지역에 이미 취항 중인 후쿠오카, 가고시마 노선과 함께 더욱 짜임새 있는 여행계획을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대구공항의 일본 노선으로는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삿포로, 오키나와, 가고시마에 이어 7번째 노선이다.

 

배지숙 대구시의회의장 축사  

 

배지숙 대구시의회의장은 “대구공항이 불과 몇 년 전에 승객 100만을 넘겼는데 올해는 400만 명을 넘게 될 것이라 전망하고, 이와 같은 괄목할 만한 성장에는 관할구청인 대구동구청의 지원과 대구시민들의 힘이 컸다고 말하고, 아울러 공항 인근지역의 주차문제가 대두되고 있다고 지적하고, 의회 차원에서 해결을 위하여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항공기 모형을 들고 기념촬영  

 

대구시 이승호 경제부시장은 “항공노선은 해외 도시와의 직접적인 연결을 통해 경제와 관광산업 전반에 걸쳐 성장의 밑거름이 된다.” 면서, “앞으로 우리 지역에서 꼭 필요로 하고, 보다 많은 혜택을 줄 수 있는 해외 직항 노선을 집중적으로 발굴하여 육성하겠다.” 고 말했다. SW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