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시진핑에게 하소연
상태바
김정은, 시진핑에게 하소연
  • 박상진 도쿄·베이징 에디터
  • 승인 2019.06.20 22:49
  • 댓글 0
  • 트위터 387,4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움직임에 불만 표시
북한을 국빈 방문중인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이 20일 평양 금수산 영빈관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북중 정상회담을 하고 있다. 사진 / CCTV 유튜브 캡쳐


[
시사주간=박상진 도쿄·베이징 에디터] 김정은 북한 국무 위원장은 중국의 시진핑 총리와의 회동에서 미국의 움직임에 대해 불만을 표했다.

중국 인민일보 등에 따르면 14년 만에 처음으로 북한을 방문한 시 총리는 김 위원장에게 국제 사회가 바라는대로 미국과 대화를 유지할 것을 촉구했다.

이에 김 위원장은 북한이 이미 긴장을 피하기 위한 조치를 취해 왔지만 관련국(미국)으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받지 못했다말했다고 전했다.

교도통신은 이와 관련해 국제 사회가 경제제재를 해제해 주기를 바라는 김 위원장은 트럼프 행정부가 평양과 쉽게 타협하기를 꺼려하자 중국으로부터 지원을 얻으려고 시도했다고 평했다.

또한 중국은 북한에 대한 합리적인 이해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대화를 지지했는데 이는 미국이 북한의 안보보장 요구와 경제제재 완화 요구를 충족시키기를 중국이 바란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부연했다. SW

psj@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