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기업 대졸 신입 평균 연봉 4086만원 '사실상 동결'
상태바
대기업 대졸 신입 평균 연봉 4086만원 '사실상 동결'
  • 박지윤 기자
  • 승인 2019.08.27 09:33
  • 댓글 0
  • 트위터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기업 대졸 신입 평균 연봉이 4086만원으로 집계됐다. 사진 / 잡코리아    

[
시사주간=박지윤 기자] 대기업의 대졸 신입 평균 연봉이 4086만원으로 사실상 '동결'된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취업포털 잡코리아에 따르면 올 하반기 신입직 초임을 밝힌 대기업 125개사의 대졸 신입직 평균 연봉(4년 대졸자 기준 기본상여금 포함, 인센티브 비포함)이 4086만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동일기업의 지난해 연봉(4048만원)보다 0.9% 증가한 것이지만 차이가 크지 않아 사실상 '동결'로 해석되고 있다.
 
업종별로는 금융업이 평균 4358만원으로 가장 높았고 석유화학/에너지(4264만원), 자동차/운수(4163만원), 제조(4089만원), 기계철강(4088만원), 조선중공업(4050만원), 유통/무역(4004만원) 순이었다.
 
한편 올해 하반기 중소기업의 대졸 신입 연봉은 평균 2769만원으로 전년 연봉(2790만원) 대비 0.8%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대졸 신입직 평균연봉 격차는 1300여만원으로 여전히 차이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SW
 
pjy@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