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맥북 발화에 권고사항 3가지 제시
상태바
국토부, 맥북 발화에 권고사항 3가지 제시
  • 박지윤 기자
  • 승인 2019.09.18 16:38
  • 댓글 0
  • 트위터 385,78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플 노트북 컴퓨터 맥북 프로의 일부 모델이 배터리 발화 위험을 가진 것에 대해 국토교통부는 18일 이에 대한 안전조치 권고사항 3가지를 발표했다. 사진 / 애플

[시사주간=박지윤 기자] 애플의 노트북 컴퓨터 맥북 프로의 일부 모델이 배터리 발화 위험으로 리콜 대상이 되자, 국토교통부는 이에 대한 안전조치 사항을 권고했다.

국토교통부는 18일 애플이 실시중인 리콜 대상 제품(2015년 9월~2017년 2월 생산 제품)에 대해 항공 운송 시 △항공기 내 전원 끌 것, △항공기내 충전하지 말 것, △위탁수하물로 부치지 말 것 등 총 3가지 권고사항을 밝혔다.

이와 함께 해당 권고사항에서 리콜 대상 제품이 수리 또는 교환된 경우에는 이 같은 권고사항이 적용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맥북 배터리 발화문제에 대해 애플은 지난 6월 “일부 모델에서 과열 및 안전 문제를 일으킬 가능성이 있는 배터리가 탑재됐다”고 전하며, 이에 대한 자발적 리콜을 발표했다. 이에 미국 연방항공청(FAA)는 이에 대해 항공기 내 반입을 금지시켰다. 

국토부는 이와 관련 “항공사와 공항운영자에 대해 국토부 권고사항을 탑승객에게 철저히 안내할 것과 위탁수하물에 대한 보안검색을 철저히 할 것을 지시했다”고 전했다. SW

 

pjy@economicpost.co.kr

Tag
#애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