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VR/AR 공공서비스연계지원 사업’ 시작, 착수보고회 개최
상태바
경기도 ‘VR/AR 공공서비스연계지원 사업’ 시작, 착수보고회 개최
  • 황채원 기자
  • 승인 2021.05.07 10:20
  • 댓글 0
  • 트위터 387,6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일 열린 착수보고회. 사진=경기도
지난 6일 열린 착수보고회. 사진=경기도

[시사주간=황채원 기자] 경기도가 공원관리, 관광진흥, 보건 등 공공분야에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기술을 도입하는 ‘VR/AR 공공서비스연계지원 사업’에 본격 돌입했다.

도는 지난 6일 수원 광교에 위치한 경기XR센터에서 이런 내용을 담은 ‘VR/AR 공공서비스연계지원사업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사업은 공공분야에 가상/증강현실 기술을 적극 도입할 수 있도록 도내 시군·공공기관과 기업간 협력을 연계하고, 공공 가상/증강현실 서비스 제작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도는 앞서 지난 2~3월 공개모집을 통해 △증강현실로 구현하는 야외 동물원 △증강현실 기반 상권연계 관광콘텐츠 △노년층을 위한 가상/증강현실 신체활동 콘텐츠 등 관련 프로젝트 총 9건을 선정했다. 

착수보고회에서는 각 프로젝트의 수요처와 공급처간 지속적 협력에 대한 기대감이 나타났다. 수요처와 공급처 모두, 이번 사업으로 각 영역에서 더 많은 도민을 만나고 시장을 확대할 수 있는 협력 관계를 갖게 된다는 것에 큰 의미를 두고 있다고 밝혔다.

도는 이날 보고회에서 다양하게 논의된 의견들을 수렴해 사업이 안정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며, 최종 프로젝트는 11월 성과발표회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다.

임문영 도 미래성장정책관은 “이번 사업은 수요처의 고객들과 공급처의 기술이 만나 관련 산업을 성장시킬 수 있는 마중물 역할을 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공공분야에 가상/증강현실 기술을 도입해 도민들이 실생활에 도움이 된다는 것을 체감할 수 있게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SW

hcw@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