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 13’ 시리즈 “별 것 없다”
상태바
애플 ‘아이폰 13’ 시리즈 “별 것 없다”
  • 조명애 워싱턴 에디터
  • 승인 2021.09.15 07:04
  • 댓글 0
  • 트위터 387,6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5G에 비해 획기적 디자인이나 기능 없어
애플 "모든 스마트폰에서 가장 빠른 CPU" 장착
사진=AP
사진=AP

[시사주간=조명애 워싱턴 에디터·불문학 박사] 애플이 14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에서 열린 가상 미디어 행사에서 4개의 새로운 ‘아이폰 13’ 시리즈를 선보였다, 라인업은 4개로 기본형인 아이폰13과 아이폰13미니, 아이폰13프로, 아이폰13프로맥스 등이다.

이들은 그러나 지난해 5G 발표와 비교할 때 획기적인 디자인 변경이나 기능은 없다. 포트레스 아이폰(portless iPhone)도 없었고 언더 디스플레이 터치 ID도 없었다. 한 때 애플의 고전적인 대사인 “한 가지 더”도 없었다고 CNN은 평했다.

동영상 촬영을 포함한 카메라 성능이 크게 향상됐다. 배터리 사용 시간과 그래픽 구현 능력도 개선됐다. 실시간 비디오 분석 및 사진의 텍스트 분석 기능과 같은 향상된 기계 학습 기능을 제공한다. 스토리지 옵션과 비디오 촬영을 위한 새로운 인물 사진 모드를 포함해 몇 가지가 새로 추가됐다.

AP(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에는 'A15바이오닉'칩을 적용했다. TSMC 5nm 공정에서 생산된 이 칩은 아이폰13의 속도를 높이고 전력 효율을 향상시켰다. 장치에는 50% 더 빠른 그래픽이 포함된 5코어 CPU와 더 빠른 재생 빈도, 하루 종일 지속되는 배터리 수명 및 옵션을 갖춘 밝은 Super Retna XDR 디스플레이가 포함돼 있다. 1TB의 스토리지에 대해 이전 최대 스토리지 용량을 두 배로 늘렸다. 카메라 시스템도 확고하게 새로워졌다. 3배 광학 줌을 갖춘 새로운 77mm 망원 렌즈와 새로운 광각 및 초광각 카메라가 함께 제공된다.

애플은 "모든 스마트폰에서 가장 빠른 CPU"라고 말했다.

업데이트된 아이패드에는 FaceTime 화상 통화 중에 기계 학습을 사용하여 전면 카메라를 조정하는 Center Stage가 포함된 새로운 12MP 울트라와이드 카메라와 1세대 애플펜슬(Apple Pencil)과 함께 작동하는 추가 액세서리 지원이 함께 제공된다. 또한 화면의 색온도를 주변 조명에 맞게 조정하는 True Tone 기능을 지원한다.

8.3형 아이패드미니는 베젤이 더 작아지고, 모서리가 더 둥글어졌으며 전면 및 후면 카메라 선능이 업그레이드 됐다, 또 애플의 Liquid Retina 디스플레이, USB-C 지원, 애플 펜슬에 대한 자기 지원, 업데이트된 스피커 시스템 등이 눈길을 끈다.

아이폰13과 아이폰13미니는 핑크, 블루, 미드나이트, 스타라이트, 레드 색상으로 출시된다. 아이폰13프로와 아이폰프로맥스는 그래파이트, 골드, 실버, 시에라블루 색상으로 출시된다.

예상과 달리 애플은 다양한 모델의 기본 가격을 올리지 않고 업그레이드를 했다.

아이폰13 미니는 95만원, 아이폰13은 109만원, 아이폰13프로는 135만원, 아이폰13프로맥스는 149만원 선이다. 10월 1일부터 사전주문을 받고 10월8일 부터 구매 가능하다.

애플은 지금 곤경에 처해 있다. 이 회사는 미국 및 해외 규제 당국의 반독점 조사에 직면해 있다. 그리고 최근에 아동 착취에 대항하는 접근 방식에 대한 논란에 휩싸여 있다. SW

jma@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