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8회 ‘관광의 날’ 동일리조트 김은수 대표 국무총리 표창 수상
상태바
제48회 ‘관광의 날’ 동일리조트 김은수 대표 국무총리 표창 수상
  • 황채원 기자
  • 승인 2021.09.29 11:17
  • 댓글 0
  • 트위터 387,55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째 휴장중인 놀이공원 직원들 계속 고용한 공로 인정
사진=동일리조트
사진=동일리조트

[시사주간=황채원 기자] 지난 27일 문화체육관광부 주최로 서울 종로구 관광협회에서 열린 제 48회 ‘관광의 날’ 행사에서 관광 산업의 고용 유지에 노력하는 등 유원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경남 양산시 소재 동일리조트 김은수 대표가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동일리조트는 경남 양산시에 소재한 놀이공원인 통도환타지아와 통도파인이스트CC를 운영하는 회사다. 

전 세계를 강타한 코로나-19 장기화의 여파로 관광 산업은 가장 심각한 타격을 입었고 통도 환타지아도 마찬가지로 유원지 이용객이 급감해 작년 3월부터 현재까지 놀이공원과 워터파크를 2년 가까이 휴장하고 있는 중이다. 

동종업체들 대부분이 구조조정이나 무급휴직을 통해 손실을 줄이며 생존을 위해 몸부림 치고 있다. 하지만 동일리조트는 김은수 대표가 부친인 김종각 회장의 제안으로 수십 명에 이르는 적지 않은 인력의 업무 중복과 추가 비용의 부담이 상당히 발생함에도 이를 감수하고서 골프장 사업부로 놀이공원 인원을 발령하여 정상적인 고용을 유지하고 있다. 

이러한 사측의 노력에 대해 노조위원장이 대표이사에게 진심어린 감사의 뜻을 전달했다. 노조도 골프장 사업부가 호황임에도 임금동결로 화답했고 사측은 이에 대해 성과금 지급으로 격려하는 노사 상생의 아름다운 모습을 보였다. 

또한, 회사는 통도환타지아 내 임대 업장의 임대료도 전액 면제하고 있다. 

코로나로 인해 관광 산업이 직격탄을 맞고 있는 어려운 시기에 고용을 유지한 공로로 이번에 국무총리 표창을 받은 것에 대해 김은수 대표는 앞으로도 더욱 큰 사회적 책임을 느끼고 노사가 협력해 상생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SW

hcw@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