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최악 가뭄 '황해남도'...72일 만에 비 온다
상태바
北 최악 가뭄 '황해남도'...72일 만에 비 온다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2.06.05 11:31
  • 댓글 0
  • 트위터 386,74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25~6월 1일 평균 강수량 7.1㎜로 최저
6일 전반적 지역서 비 예보...가물해소 기대
조선중앙TV 기상캐스터가 5월 25~6월 1일 지역별 평균 강수량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조선중앙TV
조선중앙TV 기상캐스터가 5월 25~6월 1일 지역별 평균 강수량을 설명하고 있다. 사진=조선중앙TV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북한에서 최악의 가물(가뭄)현상을 겪고 있는 황해남도 안악군, 과일군 등에 72일 만에 비가 온다.

조선중앙TV3일 밤 8시 보도에서 ‘5~10일 예견되는 날씨를 통해 “5일 북부지역에 있는 저기압골과 습한 바다공기의 영향으로 북부내륙과 동해안, 평북지역에 비가 오고 6일에는 전반적 지역에서 비가 올 것이라고 예보했다.

그러면서 “5~10일 전국평균기온은 평년보다 낮아질 것으로 예견했다.

사진=조선중앙TV
6일 황해남도 등 전반적 지역에서 비가 올 것으로 예보됐다. 사진=조선중앙TV
사진=조선중앙TV
5~10일 지역별 날씨. 사진=조선중앙TV
사진=조선중앙TV
5~10일 지역별 날씨. 사진=조선중앙TV
사진=조선중앙TV
5~10일 지역별 날씨. 사진=조선중앙TV
사진=조선중앙TV
5~10일 지역별 날씨. 사진=조선중앙TV
사진=조선중앙TV
지난 2일 조선중앙TV 방송화면. 사진=조선중앙TV

TV“5월 지역별 평균 강수량은 북부지역이 올해 66(평년 78)로 농작물 생육에 유리했고, 중부이남지역에서는 20(평년 85)로 가물이 지속됐다이것은 밀, 보리, 감자 등의 생육에 매우 불리했다고 분석했다.

특히 “525~61일 도별 평균 강수량을 보면 황해남도 7.1, 개성시 9.5로 평양 24.7, 강원 21.4에 비해 적은 강수량을 기록해 황해남도와 개성 등은 가물이 해소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TV는 지난 2일 날씨를 통해 황해남도 여러 지역에서는 68일째 비가 오지 않고 있다고 밝혀 6일 비가 내리면 72일 만에 오게 된다. SW

ysj@economicpost.co.kr

Tag
#북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