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사 접수된 '차량 침수 피해' 손해액 856억 육박
상태바
보험사 접수된 '차량 침수 피해' 손해액 856억 육박
  • 이민정 기자
  • 승인 2022.08.10 13:42
  • 댓글 0
  • 트위터 386,14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8~10일 오전 9시 피해 집계
보험 12개사 6853건·855.9억 추정
"이번주 내내 많은 비…피해 늘 듯"
서울과 경기북부 등 수도권에 폭우가 내린 지난 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대 도로가 침수돼 차량이 잠겨 있다. 사진=뉴시스
서울과 경기북부 등 수도권에 폭우가 내린 지난 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일대 도로가 침수돼 차량이 잠겨 있다. 사진=뉴시스

[시사주간=이민정 기자] 중부지방 집중호우로 보험회사에 접수된 차랑 침수 피해 건수가 7000건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손해보험업계에 따르면 호우가 시작된 지난 8일부터 이날 오전 9시까지 3일간 삼성·현대·KB·DB손보 등 대형 4사에 접수된 차량 침수 피해는 5825건으로 추정손해액은 727억5000만원으로 집계됐다. 전체 손보사 12곳을 기준으로 하면 6853건으로 추정손해액이 855억9000만원까지 치솟았다.

전날 오전 10시 대형 4사 2311건(추정손해액 326억3000만원), 전체 12개사 2719건(383억8800만원)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접수건수와 추정손해액 모두 눈에 띄게 증가한 수치다. 이번주 내내 많은 비 소식이 예고된 데다 침수 차량 보험금을 청구하기까지 일정 시간이 소요되는 점을 고려하면 앞으로 손해액이 더 늘어날 것으로 관측된다.

업계 관계자는 "평년 기준으로 8~10월 태풍이 가장 많이 발생하는 시기"라며 "통상적으로 하반기 손해율이 상반기 대비 약 5~7% 높아지는 점을 감안 시 일정기간 자동차보험 손해율 상승 추이를 면밀히 살필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SW

lmj@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