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희 VS 감사원 진실공방
상태바
전현희 VS 감사원 진실공방
  • 황채원 기자
  • 승인 2022.08.22 10:09
  • 댓글 0
  • 트위터 385,79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원장이 시켰다고 불어라'…사실 아냐"
전현희 "내 개입 나올 때까지 질문 반복"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 사진=뉴시스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 사진=뉴시스

[시사주간=황채원 기자]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이 21일 감사원이 권익위 직원들을 상대로 협박하며 자신의 사퇴를 압박했다고 주장한 가운데, 감사원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감사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감사원이 '위원장이 시켰다고만 불어라'거나 협박과 회유를 통한 강압 감사를 진행한다는 내용은 전혀 사실이 아니다"라며 이같이 전했다.

앞서 전 위원장은 페이스북을 통해 "감사원이 "(권익위 직원이) 사실 그대로 답변해도 자신들이 짜놓은 각본의, 원하는 답변이 아니면 '위원장 개입'이 나올 때까지 똑같은 질문을 반복하며 강압적으로 허위 답변을 종용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위원장이 시켰다고만 불어라, 그렇다면 당신은 무사하다', '우리는 직원은 관심 없다. 위원장이 지시했다고만 불면 직원은 다치지 않는다'고 말하며 위협했다고 했다.

전 위원장은 "(권익위는) 단 한 번도 감사원처럼 정치적 표적을 찍고 피감사실을 공개적으로 누설하거나 정권의 사퇴압박 감사에 동원되는 정치적 행태를 한 적이 없다"며 "정권의 기관장 사퇴 압박에 동원된, 정치감사를 하는 감사원의 행태야말로 반드시 감사받아야 할 대상"이라고 전했다. SW

hcw@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