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한국-브라질 16강전 녹화중계…손흥민 주장 소개
상태바
北, 한국-브라질 16강전 녹화중계…손흥민 주장 소개
  • 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 승인 2022.12.08 10:49
  • 댓글 0
  • 트위터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조 조별그리에선 한국팀 경기 중계 안해
손흥민 선수 커리어 비교적 자세하게 소개
브라질전 적대적인 표현 없이 중립적 전달
사진=조선중앙TV
조선중앙TV는 7일 오후 2022 카타르월드컵 16강전 한국 대 브라질 경기를 중계했다. 사진=조선중앙TV

[시사주간=양승진 북한 전문기자] 북한이 2022 카타르 월드컵 한국과 브라질의 16강전 경기를 녹화 중계했다.

조선중앙TVH조 조별그리에서 한국팀 경기를 중계하지 않았으나 지난 7일 한국 축구국가 대표팀이 브라질을 만나 14로 패한 경기를 거의 무편집으로 내보냈다.

중앙TV는 중계에 앞서 선발 출전하는 한국 대표팀 선수들을 한 명씩 소개했다. 아나운서는 남조선팀을 보면 문지기 1번 김승규, 방어선 3번 김진수 19번 김영권 4번 김민재 15번 김문환, 중간지대 11번 황희찬 6번 황인범 5번 정우영 10번 리재성, 공격선 7번 손흥민 주장선수 9번 조규성 선수를 배치했다고 했다.

손흥민 등 한국 선수의 커리어를 비교적 자세히 언급되기도 했다. 중앙TV 아나운서는 “(손흥민은) 팀의 주장인데 나이는 30살이고 키는 183. 토트넘에서 선수 생활을 하고 있다“107차례 국제 경기에 참가한 전적을 가지고 있는데 2010년 국제경기에 처음으로 진출했고, 월드컵 경기대회 경기들에는 9차례 참가했다고 말했다.

사진=조선중앙TV
2022 카타르 월드컵 한국-브라질 16강전. 사진=조선중앙TV
사진=조선중앙TV
조선중앙TV서 중계되는 한국-브라질 16강전. 사진=조선중앙TV

손흥민이 브라질전을 이끌어가는 움직임을 두고는 적대적 표현 없이 중립적으로 전달했다. 아나운서는 손흥민 선수가 앞선에서의 활약이 좋은데 지금 이 경기에서는 브라질팀의 방어수들이 손흥민 선수에게 철저한 방어를 하기 때문에 자기 경기 율동을 찾지 못하고 있다고 진단했다.

앞서 중앙TV는 지난달 25일 한국이 속한 H조 포르투갈과 가나의 경기를 녹화 중계하며 이 두 팀은 조별 연맹전 8조에 속해 있는데 8조에는 지금 경기에 나온 두 팀 외에 우루과이팀과 한개팀이 속해있다고 말했다.

다른 세 팀은 국명을 정확히 언급했지만, 한국 대표팀은 한개팀으로 불렀고, 한국팀이 출전한 조별리그 경기는 중계하지 않았다.

조선중앙TV는 지상파 3(KBS·MBC·SBS)가 국제축구연맹(FIFA)에 양도한 한반도 중계권을 지원받아 카타르 월드컵 경기를 녹화중계하고 있다. SW

ysj@economicpos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